정연주 뒤로

성균관대학교 법학과를 졸업하고 사법시험 준비 중 진정 원하는 일은 ‘요리하는 작가’임을 깨닫고 방향을 수정했다. 이후 르 코르동 블루에서 프랑스 요리를 공부하고 요리 잡지 《CookAnd》에서 에디터로 근무하며 칼럼을 연재했다. 현재 바른번역 소속 번역가이자 프리랜서 푸드 에디터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풍미사전』, 『바 타르틴: 테크닉과 레시피』, 『마스터링 파스타』 등이 있으며, 저서로는 『온갖 날의 미식 여행』이 있다.

관련도서
독자 한마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