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대회 뒤로

충남 청양에서 태어나 연세대 국어국문학과와 같은 학교 대학원을 졸업했다. 명지대 국어국문학과 교수를 거쳐 현재는 성균관대 한문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정밀한 해석과 깊이 있는 사유, 세련된 필력을 바탕으로 옛글을 고증, 분석함으로써 선인들의 삶과 지향을 우리 시대의 언어로 풀어내는 작업에 매진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벽광나치오』, 『고전 산문 산책』, 『조선을 사로잡은 꾼들』, 『선비답게 산다는 것』, 『정조의 비밀편지』, 『18세기 한국 한시사 연구』 등이 있고, 옮긴 책으로는 『추재기이』, 『산수간에 집을 짓고』, 『한서열전』, 『북학의』, 『궁핍한 날의 벗』 등이 있다.

관련도서
독자 한마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