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련 뒤로

2015년 《실천문학》을 통해 소설을 발표하기 시작했다. 장편소설 『체공녀 강주룡』 『마르타의 일』이 있다.

관련도서
독자 한마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