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령 뒤로

1975년 부산에서 태어났다. 2005년 《서울신문》 신춘문예로 등단했다.

관련도서
독자 한마디